19일부터 주말·공휴일에만 실시
은평역사한옥박물관, 한문화체험시설 3곳에서 이벤트 진행
스탬프를 모두 찍으면 박물관 무료관람권과 기념품 증정

19일부터 ‘은평한옥마을 스탬프 투어’를 주말과 공휴일에 실시한다.

은평역사한옥박물관과 한문화체험시설 3곳을 방문해 스탬프를 찍으면 박물관 무료관람권과 기념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다. 한문화체험시설은 너나들이센터, 삼각산금암미술관, 셋이서문학관이다.

투어 방법은 각 시설에서 받은 투어 지도를 가지고 먼저 한문화체험시설 3곳을 방문해 스탬프를 찍고, 은평역사한옥박물관에서 마지막 스탬프를 찍으면 된다. 스탬프를 완성하면 박물관 매표소에서 박물관 무료관람권과 기념품을 증정한다.

은평역사한옥박물관에는 은평의 역사를 둘러볼 수 있는 은평역사실과 한옥의 우수성을 알려주는 한옥전시실이 있다. 한옥전시실에서는 소목교실 수강생들이 만든 소목작품전과 제와장 김창대의 장식기와전을 볼 수 있다.

너나들이센터 1층에서는 오는 20일까지 강석문 작가의 ‘딱 좋은 날’ 전시가 열리고, 내달 6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박형진 작가의 ‘비밀의 정원 : Behind’가 개최된다. 2층 공간에서는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예약 후 1시간 동안 한복 대여를 할 수 있다.

삼각산금암미술관에서는 이정호 사진작가의 ‘은평, 지금 여기서 보다’ 전시를 15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개최한다. 셋이서문학관 1층에는 용돈봉투 만들기 체험이 열리고, 2층에는 천상병, 중광, 이외수 작가의 작품과 문학이야기를 볼 수 있는 전시공간이 있다.

은평한옥마을 스탬프투어는 기념품이 소진되면 종료되며, 박물관 무료관람권과 기념품 제공은 박물관 매표소에서 오후 5시까지만 가능하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은평역사한옥박물관(02-351-8524), 너나들이센터(02-351-4433), 삼각산금암미술관(02-351-4343), 셋이서문학관(02-355-5800)으로 문의하면 된다.

구 관계자는 “많은 주민이 가족·친구·연인과 함께 북한산 자락에서 체험시설과 박물관을 관람하고 한옥마을 일대를 둘러보며 즐기는 시간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은평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